일반건강
홈으로 일반건강
류마티즘 관절염
11/04/19  

한 통계에 따르면 한국인의 약 1 %의 류마티즘 관절염을 앓고 있다.

 

류마티즘의 원인은 명확히 밝혀지지는 않았지만 유전적인 가능성이 가장 많은 것으로 알려졌다.

 

자신이 류마티즘을 앓고 있다는 것을 모르고 발 통증 때문에 병원에 왔다가 류마티즘 진단을 받는 경우도 종종 있다. 하지만 최근 다양한 종류의 약물들이 개발되어, 초기에 발견하면 관절 손상 없이 치료가 가능한 경우도 많다.

 

약물요법으로는 소염진통제처럼 염증을 일으키는 물질  프로스타글란딘을 차단하는 약물도 있고 스테로이드와 항퓨마티스류의 약들도 있다. 10년 전부터는 새로운 치료제인 생물학적 제제 약물들이(TNF-alpha 길항제) 나와서 좋은 효과를 인정 받고 있다. 생물학적 제제 약물은 관절 손상의 진행을 막거나 증상을 호전시키는 데  좋은 효과를 보이는 것으로 입증되었다. 

 

류마티즘 관절염으로 인한 대적인 발의 증상은 무지외반증과 망치족지이다.

 

무지외반증은 엄지 발가락이 바깥 쪽으로 심하게 휘는 증상이고, metatarsal phalangeal joint(발과 발가락을 이어주는 관절)에 관절염이 발생해 생기는 발가락 변형이 망치족지 (Hammer Toe이다.

 

이런 발의 변형이 생기면서 발가락과 발이 한쪽으로 쏠리면서 발바닥에 굳은 살이 생기고 심하면 욕창이 생기는 경우도 있다. 아주 심한 경우는, 일반 신발을 못 신어서 맞춤 신발을 신어야만 하는 경우도 있다.

 

비수술 방법은 맞춤 신발과 류마티스 전문의가 주는 약을 먹으면서 관절염이 더 악화되지 않게 하는 것이다.

 

수술은 비수술 방법이 효과가 없을 때 권장한다. 수술 방법은 다양하며, 수술 전에 X-RAY를 찍어서 관절이 얼마나 기형이 되었는지 확인하고 수술을 진행한다. 수술 후 6주 정도면 정상으로 걸을 수 있고, 대부분의 환자들이 보행이 훨씬 쉬워지고 발 통증이 사라졌다고 말한다. 

강현국-김상엽 발&발목 전문센터 714.735.8588
목록으로